티스토리 뷰

투미 보야저 칼슨 백팩 109963T522 (196300DGE) 구매 후기

 

466,810원에 구매한 보야저 칼슨 백팩이 드디어 도착

 

해당 모델의 대한 자세한

실착이나 정보는 아래의 이미지가 전부 ~~

 

 

워낙에 인터넷 평도 좋고,

가방을 잘 만든다 해서 기대 듬뿍하고,

 

개봉~~

포장 디게 꼼꼼하게 해서 와서 뜯기 힘들다는 리뷰 있던데

전혀 - -;;;

 

가죽이 아닌 나일론이 주를 이루는 백팩이라 무게감은 거의 없음

 

또 명품 같다면서 디자인이든 외관이든 칭찬들을 많이 하던데...

응 ? -_-;;;;;

 

사실 첫 인상은 그냥 일반적인 나일론 천가방 ㅠㅠ

 

투미 가방에 대한 쟁쟁한 후기와 가격에 비해선

생각했던 것보다 뭐지 ??? 라는 생각을 더 갖게 만든~~

그냥 뭐 흔한 천가방  -0 -;

 

 

딱히 포인트가 되거나 준명품이라는 느낌을

주는 건 오직 투미 각인 로고 밖에 없음 -_-;;;;

 

굳이 포인트를 뽑자면 손잡이 ? - _- ;;;

유일하게 가죽으로 되어있는 ~~

 

 

투미 브랜드를 모르는 사람이라면 아~ 그냥 가방이구나 생각이 들 듯!

일부러 골드나 실버 컬러의 자크를 배제했더니 더 그런 느낌이 강하네요

 

명품의 경우 지퍼가 굉장히 부드럽고 두껍고, 탄탄한데

전면에 투미 각인 로고 밑에 지퍼는 그런 스타일임!!

 

양쪽 작은 소켓 역시 지퍼가

부드러움 ~

 

하지만 가방 메인 지퍼

세컨 지퍼, 전면 하단 지퍼

내부 안쪽 총 4개의 지퍼는 그냥 - -;; 일반적인 지퍼임

 

사진 찍는 각도 때문에 사진 색상이 다르게 나왔는데

첫 번째 지퍼가 거의 명품스타일의 지퍼고,

2번째 사진은 흔하디 흔한 지퍼 스타일

하나의 제품에 굳이 전혀 다른 스타일의 지퍼라

사실 이해가 잘 안 되네요 (더 낫던지....)

 

 

아니 기왕이면 같은 스타일에 지퍼를 사용하지

이런 차이나는 지퍼를 달았을까 ?

뭐야 ~~~ 

 

퀄리티가 넘 차이나는 지퍼 스타일들...

 

 

위 내부 사진 맞은편

 

 

소재 자체에 메리트는 느껴지지 않았다는

그냥 뭐라고 해야하나 그냥 그저 일반적인 흔하게 보는 그런 스타일...

 

 

끈 길이 조절 부분

 

박음질은 비교적 잘 되어있음

이게 당연한건데 요즘 의류들 보면 실밥이나 박음질 처리가 엉망이라

이 당연한 부분에 안도하게 되다니 ~~~

 

수납 공간은 분활되서 제법 많음 ㅋㅋㅋㅋㅋ

 

크기도 그렇게 크지도 않고

딱 적당할 듯 ~~

 

바닥 부분 ~~

하얀 먼지가 많이 묻을 거 같네요 ㅠㅠ

 

솔직히 투미 백팩은 처음 사보는거고

워낙에 긍정적인 평이 많아서 구매한 것인데

으음....

 

더 고가의 더 잘 만들어진 투미 가방을 사용해보지 않아서

이런 미적지근한 기분인지 ~

 

처음 투미 백팩 가방이 담겨온 비닐에 다시 넣어 구석에 넣어 둔 ~~

외출할 일이 있으면 그때 첫 사용을 하겠지만 ...

 

그때 다시 만나자

그때는 더 예쁘게 느껴질 수도 있지 않을까 싶은  + _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