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식약처 생리대 위해검사 결과 발표! 안전하답니다 -0 -;;


역시 안전하댜 -_- !!!

얼마전에 생리대에서 라돈이 검출됫다고 뜨던데

라돈 검사는 안 했겠죠 ~ 이래서 전성분 표기가 중요한데

올 10월 부터 전 성분을 생리대에도 표기해나 그 표기를 봐도 모를 뿐이고,

게다가 향료는 표기 성분에서 제외됫다 하니 츠암~


생리대의 휘발성유기화합물(VOCs) 피부 흡수율을 100%로 가정하고, 하루에 7.5개씩 한 달에 7일간 평생 사용하더라도 인체에 유해하지 않다는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위해평가 결과가 28일 발표됐다.


위해평가는 여성이 하루 5개를 사용하는 경우, 휘발성유기화합물이 피부로 전이되는 비율, 피부흡수율, 전신 노출량 등이 고려된다. 


2차 검사 대상 VOCS 74종 중 브로모벤젠 등 24종은 모든 제품에서 검출되지 않았다. 

그 외 검출된 50종도 인체에는 무해한 수준으로 확인됐다


생리대 2차 전수조사 결과 발표

생리대 666종(생리대와 팬티라이너(61개사 666품목); 국내 제조(19개사 492품목), 수입(24개사 142품목), 해외직구(16개사 25품목), 공산품 팬티라이너(2개사 7품목)), 기저귀 370종 VOCS 아예 없거나 함류량 낮아 "인체에 유해한 수준 아니다"

식약처 "국민들에 불안 안겨 송구"위생용품 안전관리 강화 예정


생리대 의료·분석·위해평가·소통전문가로 구성된 ‘생리대안전검증위원회’와 식약처 공식자문기구인 ‘중앙약사심의위원회’의 검증 절차를 거쳤다.


VOCs는 유기화합물 중 끓는 점이 낮아 대기 중으로 쉽게 증발하는 휘발성이 있는 물질을 총칭한다. 주유소, 자동차 배기가스, 페인트나 접착제 등에서 뿜어져 나오는데 톨루엔, 벤젠, 자일렌, 에틸렌, 스타이렌 등이 대표적이다. 공기 중에 존재하고 자연적으로 방출되기도 해 나무에서 나오는 피톤치드도 VOCs로 분류된다.


http://www.nifds.go.kr/brd/m_21/view.do?seq=11777&srchFr=&srchTo=&srchWord=&srchTp=&itm_seq_1=0&itm_seq_2=0&multi_itm_seq=0&company_cd=&company_nm=&page=13



결국은 이상이 없단다 -0 -;;


생리대 바꿈으로 생리통이 사라진 리뷰들이 넘 나 많다

간과할 일일까 ?


신체적인 문제로 생리통이 생길 수도 있지만,

역시나 사용중인 생리대의 중요성과 연관성도 있을거라고 생각하는 사람인지라


안전불감증에 쩔어

네띠 생리대 첫 달 사용중인데

이전 생리할 때와 달리 생리통이 없음 =_-


두 달은 사용해봐야겠지만

아프지 않으니 세상 살 것 같음 ~ 일시적인 플라시보 효과인건지 ㅎㅎ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