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뮤레전드 복귀 힘들까 ?


신섭인 나투람이 나온지 석달 후, 

갑자기 유저들 대거 이탈

마을에 보이는 사람 손으로 셀 수 있을 정도였고,

뮤레전드의 주컨텐츠인 영지전에는 30명이 채워지지 않아 3성을 놓치는일도 발생


어떻게 하면 이리 단시간에 빠질 수 있을까?


아마 신섭의 경우 복귀유저가 상당수 였던 걸로 안다.

뮤레전드 하다가 강화로 날려먹고 접은 유저들의 귀환 ?ㅋㅋㅋ

나 역시도 그랬고~


그렇게 유저가 3개월도 안되서 접으니

기존에 있던 사람들 마저 흥미 잃어 덩달아 접고,


그러다


3개월 된 신섭과,구섭들과의 통합 (그래봐짜 3개 서버 통합)

서버 통합한 직 후에는 북적북적 파티도 잘되고, 신세계 ㅋㅋㅋ 


그렇게 활기를 찾나~싶었는데

지금 통합한지 한 달 조금


사람들 또 쑥쑥 빠지는 중...


플레이 하는 유저들의 각자 접는 이유야 다양하겠지만,

성의없이 운영하는 뮤레전드의 운영 방식이 가장 큰 이유


1. 강화 확률

2. 출첵이벤트라던지 새로운 시즌이라든지 자기들 맘대로 했다 말았다 예고도 없음

3. 렉/버그 방치

4. 클래스간 밸런스

5. 늦장 업데이트

6. 몇 개월이 걸리는 템 파밍

7. 만렙 후, 영혼 레벨을 올릴 수 있는 곳이 "미궁" 뿐인데, 토악질 날 정도로 뺑뺑이만 돌게 만 듬



거의 현재는 미궁에서 렙업을 해야하는데

넘나 지겹다


한 곳에서 하루 종일 돌고,돌고,돌고

템을 드랍하는 것도 아니고 오직 렙업하기 위해서 똑같은 곳을 계속 돌아야 한다. 무한 반복



안 물릴 수가 없다. 토악질 나고 징글징글 맞고 ㅋㅋㅋㅋ



반복된 미궁돌기에 지치고 뭐하고 있는건가~

흥미를 잃기 시작할 때 뭐 다른 대안이 없다. 현재는 미궁밖에 -0 -;; 온니 미궁밖에 -_-;;

 

자연스레

강화에 손이 간다.


파괴되어 날리면 접는다.

강화 성공 하면, 얼마간은 또 하겠지 - 0 -


무한 반복!!!


그래도 나름 뮤레전드가

이벤트며, 부활석 부담을 줄여주는 등의 노력은 분명히 했다.


하지만 미궁에 대안이 없는 이상, 돌아서는 유저를 붙잡을 순 없을 듯...


노리아 업데이트만 보고 지루함을 버티고, 기다린 이유가

만렙이 풀리고 미궁이 아닌 새로운 던전이나 컨텐츠의 기대였는데


그 기대가 사라지니...


그렇게 지겹게, 토 나오도록 돌았던 미궁단계를 100단에서 150단으로 확장 -_-;;

생각만 해도 토악질...





주위 사람들을 보면서 그리고 내가 느낀 점을 주절주절 해 봄. 

게임은 스타일은 넘 나 좋은데...

안타깝다.



댓글
댓글쓰기 폼